김준기사진문학방입니다.
> 문학방 > 추천글

  로그인 
김준기
'널 위해서 시가 쓰여질 때' / 조병화
조회수 | 16
작성일 | 06.09.17
'널 위해서 시가 쓰여질 때'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조병화


널 위해서 시가 쓰여질 때
난 행복했다

네 어둠을 비칠 수 있는 말이 탄생하여
그게 시의 개울이 되어 흘러내릴 때
난 행복했다

널 생각하다가 네 말이 될 수 있는
그 말과 만나
그게 가득히 꽃이 되어 아름다운
시의 들판이 될 때
난 행복했다

멀리 떨어져 있는 너와 나의 하늘이
널 생각하는 말로 가득히 차서
그게 반짝이는 넓은 별 밤이 될 때
난 행복했다

행복을 모르는 내가
그 행복을 네게서 발견하여
어린애처럼 널 부르는 그 목소리가 바람이 되
기류(氣流) 가득히 네게 전달이 될 때
난 행복했다

아, 그와 같이 언제나
먼 네가 항상 내 곁에 있는 생각으로
그날 그날을 적적히 보낼 때
공허(空虛)처럼
난 행복했다



 이전글 |   승방 앞뜰에 상사초 심은 까닭은? 김준기 
 다음글 |   들장미 님의 필리핀 여행기 김준기 
 목록보기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MySSun.com

copyright(c)2000~2005김준기사진문학방 All rights reserved.